HOME > NFC 이야기 > 알림 
2022년 10월 인사말 프린트   
관리자  Email [2022-10-05 15:10:27]  HIT : 273  

 

높고 푸른 가을 하늘에 마음까지 맑아지는 가을입니다.

풍성한 수확의 계절인 가을에 행복한 일만 가득하시고

10월 한 달간에도 모두 평안하시기를 바랍니다.


  

 아프리카 탄자니아 주민들의 열악한 보건위생환경과 건강의 개선을 위해 탄자니아 아루샤 지역에 세워진 파모자병원은 오늘날 많은 지역 주민이 찾는 병원이 되었습니다. 


몸이 아프면 병원에 가서 진찰과 처방을 받고, 치료를 통해 건강을 회복하는 것은 우리에겐 보편적 복지로 여겨지지만, 경제적 사정이 어려운 나라인 탄자니아에서는 어려운 일입니다. 가까운 곳에 병원이 없어 병원을 가지 못해 작은 병도 큰 병으로 키우는 것이 일상이 된 그들에게 파모자 병원이 큰 도움이 되고 있습니다. 


현지 의료진의 전문적인 진료와 친절한 직원들의 서비스를 통해 파모자 병원은 지역 사회에서 더욱 큰 역할을 감당하고 있습니다. 파모자 병원이 앞으로도 탄자니아 지역 주민들의 건강을 위해 노력할 수 있도록 여러분의 관심과 응원 부탁드립니다. 

 


 

 

파모자병원이 탄자니아에 거주하고 있는 마사이족 주민들 모두를 치료할 수 있으면 좋겠지만 탄자니아 마사이 지역 오지에 살고 있는 마사이족들은 멀게는 차를 타고 4시간 이상 소요되는 곳에 거주하고 있기에 걸어서 병원을 와야 하는 마사이족들에게는 병원에 와서 진료 받는 일은 꿈같이 어려운 현실입니다.


파모자 병원이 현지 의료진이 포함된 이동진료팀을 구성하여 오지 지역의 주민들을 찾아가는 것도 이 때문입니다. 이동진료팀은 병원이 멀어 오지 못하던 마사이 오지 지역의 마사이족 주민들에게 찾아가 진료를 하고, 무료로 약품을 나눠주며 사랑을 전하고 있습니다.


이동진료팀은 한 번 왕복하는 것만 해도 하루가 다 지나 버리는 험난한 길을 뚫고 오지를 향해 가고 있지만 한 번도 후회한 적은 없다고 합니다. 이동진료팀을 멀리서부터 반겨주고, 진심으로 자신을 위해 오지까지 와준 이동진료팀에 감사해 하는 주민들이 있기에 이동진료팀은 힘든 일정에도 한 달에 1번 이상 이동진료를 나섭니다. 


앞으로도 파모자병원 이동진료팀이 마사이 오지 지역의 주민들을 만나고, 그들의 건강을 위해 이동진료를 나설 수 있도록 격려와 응원을 부탁드립니다.

 

 




NFC는 보건위생환경이 열악해 해마다 수많은 사람들이 질병으로 사망하고 있는 탄자니아 아루샤 지역에 파모자 병원을 세워 지역 주민들과 아이들에게 더욱더 건강한 삶을 선물하고 있습니다. 


탄자니아 주민들의 보건위생환경이 제대로 갖춰지지 못한 것은 기본적으로 치료 받을 수 있는 병원의 숫자가 부족한 것도 있지만 또 한가지, 어려서부터 제대로 된 보건교육을 받지 못한 것도 있습니다. 


이에 파모자병원은 현지의 책임자 병원의 협조 요청을 받아 함께 지역 사회 활동 행사에 참여를 하여 부스를 설치한 뒤, 공중보건의 홍보와 기본적인 위생교육을 진행했습니다. 

 


또한, 기본적인 심혈관 질환에 대해 교육과 검사를 부탁받아 지역주민들을 만났고, 탄자니아에서 많이 걸리는 질병인 간염에 대해서도 홍보했습니다. 


많은 주민들이 찾아와 의료진과 직원들의 도움을 받아 조금 더 나은 개인위생과 공중보건에 대해 배울 수 있는 기회가 되었습니다. 


계속해서 파모자병원은 탄자니아 지역주민들에게 병원 안에서의 진료와 치료뿐 아니라 일상생활에서 공중보건과 위생에 대한 교육을 지속적으로 진행함으로 주민들을 만나고, 주민들이 조금 더 안전하고 건강한 삶을 살아갈 수 있도록 노력하려고 합니다. 


파모자병원의 지역사회 활동을 위해서도 많은 격려와 응원 부탁드립니다.

 

지난 한 달도 저희 사단법인 NFC 인터내셔날과 함께 해주시고

응원해주신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립니다.

모든 분들의 섬김과 응원으로 NFC의 섬김, 사랑, 선교의 정신이

세상 곳곳으로 흘러가고 있습니다.

   

10월에도 NFC는 모든 분들의 섬김과 응원에 힘입어

우리의 도움이 필요한 세상에 사랑을 전하고자 합니다.

많은 사랑과 관심 부탁드립니다.  


 

     53. 2022년 11월 인사말
     51. 2022년 9월 인사말